2020년 4월 9일 (목)
(자) 성주간 목요일 - 성유 축성 미사 [백] 주님께서 나에게 기름을 부어 주시니 주님의 영이 내 위에 내리셨다.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기도하는 사람은

스크랩 인쇄

김중애 [ji5321] 쪽지 캡슐

2020-02-28 ㅣ No.136401

 

 

기도하는 사람은

기도하는 사람은 참 신비한 사람입니다.

기도하는 사람은 큰소리치지 않습니다.

세상 모든 일이 하느님 손바닥 안에 있는

일이라는 것을 믿고, 조용히 하느님의

때를 기다립니다.

 기도하는 사람은 참 잘 참고 기다립니다 

물론 해야 할 일은 하지만,

자신이 최선을 다했다 하더라도,

그것 때문에 좋은 결과가 있으리라

무 쉽게 자신하지 않고 그저 하느님이

직접 일하실 것을 기다립니다.

이러한 기다림은 위대한 행위입니다.

 기도하는 사람은 실망하지 않습니다.

기도하는 사람에겐 실망이란 없습니다.

아무리 앞 길이 캄캄해도,

하는 일마다 제대로 되지 않고,

나날이 더 힘들어지기만 해도,

기도하면 길이 열립니다.

기도하면 하느님이 결코

내버려두시는 법이 없다는 사실을

확신하기 때문입니다.

 기도하는 사람을 보면

은근함을 느낍니다.

말을 많이 하지 않지만

많은 것을 생각나게 하고,

생각하게 합니다.

자신도 어려운 가운데 있지만,

그를 만나면,

괜히 힘이 납니다.

희망이 솟구칩니다.

감사하고 싶은 마음이 생깁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519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