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판단

스크랩 인쇄

김중애 [ji5321] 쪽지 캡슐

2019-07-19 ㅣ No.131222

 

 

판단

 우리는 다른 사람에 대하여

판단하느라고 막대한

에너지를 소모한다.

 누가 무슨 말을 하고 무슨 짓을

했는가에 따라 그 사람을

나름대로 판단하지 않고

지나가는 날이 없다.
뭔가를 엄청나게 듣고

보고 알게 되는 나날이다.
내 마음 속에서 이 모든

느낌들을 이리저리

류하고 따져 내리는

판단들이라고는 하지만,
이런 판단들이

내 자신에게 먼저 대단히

스트레스인 것도 사실이다.
사막의 교부들은

다른 이를 판단하는 것이
내게 무거운 짐인 반면에

오히려 다른 이로부터
판단을 받는 것이

훨씬 더 가벼운 일이라고 했다.
일단 남을 판단해야 할 필요에서

벗어나 버릴 수 있다면,

무한한 내적 자유를

경험하게 된다.
일단 판단으로부터

자유로워 질 수 있다면,
자비를 위해서도

자유로워 질 수 있다.
예수님께서
“남을 판단하지 말아라.

그러면 너희도 판단 받지

않게 될 것이다(마태7,1).”

라고 하셨던

말씀을 기억해야 한다.

 -헨리 나우웬-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563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31224 †「매일의 지혜」 - [ 그리스도와 함께 모박히기 ] 2019-07-19 김동식
131223 사람의 아들은 안식일의 주인이다. 2019-07-19 주병순
131222 판단 2019-07-19 김중애
131221 서 공석 신부님의 강론(연중 제16주일. 2019년 7월 21일) 2019-07-19 강점수
131220 행복과 고난은 쌍둥이 입니다. 2019-07-19 김중애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