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5일 (일)
(녹) 연중 제21주일 동쪽과 서쪽에서 사람들이 와 하느님 나라의 잔칫상에 자리 잡을 것이다.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5월25일(토) 성심 수녀회의 초석 聖女 마들렌 소피아 님

스크랩 인쇄

정태욱 [uiuihhh8] 쪽지 캡슐

2019-05-24 ㅣ No.129898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5월25일(토) 음 4/21

성심 수녀회의 초석  聖女 마들렌 소피아

                         

                             

         
                    
막달레나 소피아 바라 (5.25)

 성인명

막달레나 소피아 바라(Madeleine Sophie Barat)

 축일

5월 25일

 성인구분

성녀

 신분

설립자, 수녀원장

 활동지역

 활동연도

1779-1865년

 같은이름

마들렌, 막딸레나, 소피 바라



 

녀막달레나 소피아 바라(Magdalena Sophie Barat)

 

         

                       

                              

                     

 

             
                           

                 

성녀 막달레나 소피아 바라(Magdalena Sophia Barat, 또는 마들렌 소피 바라)
술통 제조업자인 아버지 자크 바라(Jacques Barat)
어머니 마들렌 푸페(Madeleine Foute)의 막내딸로서 1779년 12월 12일에
프랑스 동부 부르고뉴(Bourgogne) 지방의 즈와니(Joigny)에서 태어났다.
그녀는 열한 살 위의 큰 오빠 루이(Louis)로부터
라틴어와 고전문학, 신학과 철학 등 좋은 교육을 받았는데,
루이는 나중에 예수회 사제가 되었고
동생에게 항상 엄격한 규율과 벌을 주었다고 한다.
루이는 동생의 교육을 위해 부모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16세 된 성녀 막달레나를 파리(Paris)로 데리고 가서
여러 젊은 여성들과의 만남과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였다.

당시 프랑스 사회는 대혁명의 여파로 전통적인 가치와 신앙의 위기를 겪고 있었다.
이런 시대적 상황을 부르심의 징표로 감지한 성녀 막달레나는
21세 되던 때에 오빠의 소개로 예수회의 조제프 바랭(Joseph Varin) 신부를 만나
장차 성심 수녀회(Society of the Sacred Heart)를 창설하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바랭 신부는 성녀 막달레나를
‘예수 성심’이라는 이름의 새로운 수녀회의 초석이 될 적임자로 생각했다.
그래서 1800년 11월 21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자헌 기념일에
성녀 막달레나와 세 명의 동료들이 예수 성심께 서원함으로써
성심 수녀회의 설립이 이루어지게 되었다.
          

               

                             

           

성녀막달레나소피아바라03.jpg

              
                

                  
              

성심 수녀회는 예수 성심의 무한한 사랑에 보답하고
그 사랑을 널리 알리는 것을 근본정신으로 하며,
특히 청소년 교육을 통하여 설립 목적을 구현해가고자 했다.
그래서 설립 이듬해인 1801년 파리 북쪽의 아미앵(Amiens)
그들의 첫 수녀원과 성심학교를 세웠고,
1802년에 성녀 막달레나는 비록 회원들 중에서
가장 나이가 어렸지만(당시 23세) 장상으로 선출되었다.
1806년 성심 수녀회 1차 총회에서 초대 총원장으로 선출된 성녀 막달레나는
일생 동안 수녀회의 발전을 위해 헌신하였다.
성심 수녀회는 프랑스 전역으로 퍼져나갔고,
1804년에는 그르노블(Grenoble)의 성모 방문 수녀회 공동체를 흡수하였다.
그들 가운데에는 1818년 미국에 선교사로 파견되어
성심 수녀회의 교육 사업을 활발히 전개한
성녀 로사 필리피나 뒤센(Rosa-Philippine Duchesne, 11월 17일)도 끼어 있었다.
이 수녀회는 1826년에 교황 레오 12세(Leo XII)로부터 공식 승인을 받았다.
성심 수녀회는 발전을 거듭하였고 유럽 각국 주교들의 요청에 의해
여러 나라에 성심학교가 설립되었다.
1830년 프랑스의 7월 혁명으로 인해 푸아티에(Poitiers)의 수련소가 폐쇄를 당하자
성녀 막달레나는 스위스에 새로운 수련소를 세우기도 했다.
1865년 5월 25일 주님 승천 대축일에 그녀가 파리(Paris)에서 선종할 즈음에
성심 수녀회는 유럽과 북아메리카, 중남미 등 16개 나라에
122개의 수녀원과 많은 학교가 있었다.
그녀는 1908년 교황 성 비오 10세(Pius X)에 의해 시복되었고,
1925년 5월 25일 교황 비오 11세(Pius XI)에 의해 시성되었다.
교회가 공식적으로 인정한 성녀 막달레나의 특성은 예수 성심에 대한
돈독한 신심과 사랑과 겸손의 실천이었다.

                  

* 자료집에서 발췌

    

 

       

 

                             

                                          

                                         

                                            

                                                  

                                       

예수회원인 오빠와 바랭 신부의 지도로

프랑스혁명 이후 신앙적으로 혼란스런 자유 물결 가운데

성심 수녀회 설립의 기초가 되어

세계 곳곳에 수녀원과 학교를 설립하는 수장으로서의 역할을 다했던

성녀 마들렌 소피아 바라 님이시여

                                   

모든 수녀들이 곳곳에서 진리와 평화의 수호자가 될 수 있도

천상 기도의 축복을 보내 주옵소서!....아멘+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583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