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22일 (월)
(백) 성녀 마리아 막달레나 축일 여인아, 왜 우느냐? 누구를 찾느냐?

유머게시판

♣ 박수를 치다가! ... ♧

스크랩 인쇄

박춘식 [qpemfh311] 쪽지 캡슐

2019-06-16 ㅣ No.12211

 

박수 치다가 !

 

유람선이 태평양을 지나가다 풍랑을 만나 좌초됐다

그래서 구조 헬기가 와서 사다리를 내리니

여자 1명에 남자10명이 사다리를 잡는 것이었다


그런데 이 헬기는 딱 10명까지만 구할 수 있었다

그래서 기장이 승객들에게 부탁을 했다

 

"제발 한명만 놓으세요 한명만 ~

안 그러면 우리 다 죽습니다"

 

"줄을 놓으실 분 손 들어 보세요"

이때 여자가 이렇게 이야기했다

 

"나는 평생을 남편을 위해 희생하고 

자식들을 위해희생하고 살았는데 이번 한번 더 희생 못할게

뭐가 있겠습니가 ? 

제가 놓겠습니다"

 

그말에 남자들은 박수치다가 다 떨어졌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629 1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2220 남편이 제대로 못박아요 2019-07-18 권대성
12219 여자와 사귀기전 꼭 알아야할 사실 2019-07-15 권대성
12218 모태솔로 여자가 고백을 받으면 보이는 반응은? 2019-07-11 권대성
12217 똥 마려울때 화장실 문이 잠겨있으면 벌어지는 일 2019-07-07 권대성
12216 절대 친구로 두면 안되는 인간 2019-07-04 권대성

리스트